SSH 공개키 등록하기는.

client -> server 로 엑세스 할 때 비밀번호를 묻지 않게 할 경우 보통 사용된다.


주로, git/svn 의 Remote Repository 연결, RSync 등의 작업을 SSH 포트를 사용 때,

ssh 로 자주 접근해야 되는데 비밀번호 치기가 너무 귀찮을 때

사용된다고 보면 된다.


자, 먼저 Client 에서 공개키를 가지고 온다.

서버의 경우 접속 계정 루트 폴더의 .ssh 폴더 의 .pub 파일이 있을 것이다.

(만약 Client 가 윈도우면 좀 다른 방법으로 가져와야 한다)


윈도우 : 제타위키 매우 잘 설명된 글


만약 .ssh 폴더에 .pub 파일이 없다면,

~/.ssh 폴더에서 ssh-keygen 을 입력하고 엔터를 친다.

엔터는 한번만 치면 안된다. 계속 쳐야한다. 끝났다 싶을때 까지 엔터를 치도록 한다.


그럼 이제 .pub 파일이 생성 되는데,

.pub 파일의 내용을 쭉 복사한다.


내용을 잘 복사했다면, 이제 Server 로 접속한다.

Server 에서 비밀번호 없이 접속하려고 하는 계정으로 로그인한다.

위와 동일하게 ~/.ssh 폴더로 이동한다.


~/.ssh 폴더를 가면 authorized_keys 라는 파일이 있을것이다.

vi 에디터로 열고, 복사한 공개키를 붙여 넣는다.

저장한다.


※ .ssh 폴더의 권한은 755, authorized_keys 파일의 권한은 644 로 한다 


이제 당신은 굳이 비밀번호를 입력하지 않아도

ssh 로 접속할 수 있다.


물론 서버의 authorized_keys 에 공개키가 등록된 클라이언트에 만 이지만...!




  1. 야채호빵v 2018.08.13 09:58 신고

    복붙말고
    cat publicKey.pub > authorized_keys
    라는 고급진 명령어를 쓰는 방법도 있다.

현직 게임API 개발자, 겸직 웹개발자, 결국PHP 개발자.

어딘가에 알아냈고, 개발했고, 생각한 것들은 기록해야 한다.

나름 내가 열심히 찾아낸걸 공유하기 위한 목적도 있고....

결국 내가 또 까먹을까봐


웹개발자인 만큼 내홈페이지 를 만들어서 하자!

라고 생각했으나 요리사는 집에서 요리하지 않는다고 했던가. 귀찮다.


블로그나 열심히 써볼란다..!




'본거.느낀거.생각한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글 캘린더 음력 반복등록  (0) 2018.08.14
부팅 USB 만들기  (0) 2017.12.27
DTS 오디오 방식 인코딩 하기  (0) 2017.12.01
블로그를 시작한 이유.  (0) 2017.04.13

+ Recent posts